본문 바로가기
C o p y r i g h t ⓒ J o a/이런저런 리뷰

[영화] 두시간의 흥미진진한 퀴즈쇼! "슬럼독 밀리어네어"

by Joa. 2009. 3. 26.
2009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을 비롯 8개 최다 수상, 2009 골든글로브 4개 최다 수상 등 전세계에서 88개의 상을 거머쥔 "슬럼독 밀리어네어"는 국내에서도 개봉 전부터 사람들의 많은 관심을 받은 영화이다.
나 역시 이 영화에 대해 전혀 정보가 없다가 아카데미에서 쟁쟁한 영화들을 제치고 최다수상을 했다는 소식을 듣고서야 대체 이 영화가 뭐길래? 라고 생각했고, 개봉일만 손꼽아 기다려왔다.
그리고 드디어 어젯밤, 국내 개봉 일주일만에 시간이 맞아서 내가 좋아하는 영화관 씨네큐브에서 관람할 수 있었다.

2시간이라는 제법 긴 런닝타임동안 스릴러도 미스터리도 아닌 굳이 장르를 따지자면 멜로에 가까운 영화면서 어딘가 사람을 쥐락펴락하게 만든 것은 이 영화 뿐이다.
친구는 큰 기대를 갖고 영화를 봤다면 실망했을지도 모르겠다고 이야기했지만, 나는 제법 기대를 했었음에도 이 영화가 참 좋았다. 재미있었고 한편 감동적이었다.

"트레인스포팅"이라면 웰메이드 영화로 사람들이 자주 이야기하지만 사실 나는 큰 감흥을 느끼지 못했다.
너무 사람들에게 이야기를 많이 들은 탓이거나 혹은 내가 어릴 때 봤기 때문일수도 있지만 적어도 난 그랬다.
슬럼독 밀리어네어의 감독은 트레인스포팅과 28일 후를 만든 대니 보일이다.
그의 영화에서 느껴지는 역동감은 이 영화에서도 고스란히 담겨 특히 첫장면에서 빛을 발한다.
슬럼가의 어린 아이들 추격씬으로 시작되는 첫장면은 긴박하고 재빠르다. 그래서 어느 순간 자연스럽게 영화에 몰입할 준비를 하게 만든다.


슬럼가에서 자라 정규교육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콜센터에서 차심부름꾼으로 일하는 자말이 대단하다는 변호사와 의사도 얼마 못가 탈락한 퀴즈쇼에서 모든 문제를 맞추며 결국 백만장자가 된다는 스토리는 어찌보면 참 허무맹랑하다.
하지만, 그 모든 것이 정해진 운명이었을까? 슬럼가에서 자랐고 어릴 적에 부모를 잃어 힘겹게 살아야했던 자말의 인생경험은 운이 좋게도 퀴즈쇼에서 정답을 맞출 수 있는 힌트가 된다.


영화는 너무나 순수한 자말의 일생을 퀴즈쇼와 교차시키며 보여준다.
지루하게 내용이 서사형태로 흘러가는 것이 아니어서 그런지 결과를 알면서도 왜 자말이 정답을 맞출 수 있었는지를 풀어가는 과정에서 내용이 훨씬 흥미롭게 느껴지고, 음악도 인도 특유의 느낌이 묻어나며 유쾌하다.
슬며시 건드리고 지나가는 인도의 역사와 영화에 펼쳐지는 인도의 풍광은 영화의 또 다른 맛이다.

특히 이 영화를 가장 빛낸 것은 배우들의 실감나는 연기인데, 원래 그 캐릭터로 태어났다는 듯 연기가 자연스럽다.
아역배우들의 눈은 여느 인도아이들처럼 빛이 나고,(실제로 살림, 라티카는 빈민가 출신의 배우이다.) 성인 연기자 역시 유명하지 않은 인도 배우다보니 영화에 꼭 맞는 연기를 보여준다.


인도영화에 익숙치 않은 사람들이라면 헐리우드와 대비해서 이야기하는 발리우드 영화란 이런 것이구나! 라고 생각될만큼 곳곳에 인도색이 묻어나는데 (굳이 배경이 인도라거나 배우가 인도사람이라서가 아니라) 실제 발리우드 영화와 슬럼독 밀리어네어는 차이를 보인다고 한다.
영화 마지막의 군무도 인도인들이 보기에는 다소 부족하고(오히려 어색할지도) 내용 면에서도 원래 인도영화가 훨씬 다채롭고 화려한 맛이 있다고 하는데, 몇 년 전 인도를 좋아하는 친구를 따라가서 봤던 인도영화를 생각하면 확실히 슬럼독은 발리우드보다는 헐리우드 영화 같다. 내 기억에 발리우드 영화는 강렬한 색채와 훨씬 대범한 표현(감정 과잉처럼 보이는?), 어딘지 조금 촌스러운 듯한 액션신이 남아있기 때문이다.

어쨌든, 최근에 참 재밌는 영화를 만난 것 같다.
나에게 평점을 매겨보라면 ★★★★ 정도를 줄 수 있을 듯.


슬럼독 밀리어네어 OST - Jai Ho! (A.R.Rahman)
영화에 중심이 되는 장면들로 뮤직비디오가 구성되었네요.



슬럼독 밀리어네어 OST - Jai Ho! (Pussicat Dolls)
이건 내가 좋아하는 푸시캣돌즈가 부른 거~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모든 이미지의 권리는 영화제작사 Celador Films에 있습니다. 또한, 출처는 Naver영화입니다. 이 점 이용에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12

  • BlogIcon 머니야 2009.03.26 19:43

    인도영화는..한번도 본기억이 없었는데...체험 잘했네요^^
    답글

    • BlogIcon Joa. 2009.03.26 21:05 신고

      슬럼독 밀리어네어는 정말 인도에서 만들어진 영화하곤 느김이 좀 다르긴 해요 ^^;
      인도영화를 두 편 밖에 안보긴 했지만 오우, 그 강렬함이란.
      처음엔 인도,에서 만들었다 그래서 사실 그거 뭐 별거겠어? 했는데 인도영화는 자국민들이 많이 즐기는 문화생활이라 그런지 몰라도 나름 스케일이~ 놀랍더라고요!
      하나는 좀 고전적인 내용(로미오와 줄리엣 같은)이었는데 의상부터 해서 엄청 화려했던 기억이 ^^

  • BlogIcon 씨디맨 2009.03.27 10:13 신고

    예고는 많이 본거같은데 한번 실제로 보고 싶네요. 실제 빈민가 출신 배우는 지금은 어떻게 되어있을까 하는 궁금증도 생기네요 ^^
    답글

    • BlogIcon Joa. 2009.03.27 10:27 신고

      빈민가 출신 아이들이 지금 여러가지 고충을 겪고 있더라구요. (살림과 자띠카)
      살림은 몰려드는 인터뷰 요청을 거절했다가 많은 사람과 기자들 앞에서 아버지에게 맞기도 했고..
      자띠카는 친모가 나타나 계모와 지금 양육권 분쟁중이에요.
      이들의 개런티에 대해서도 부모들이 당장 달라고 아우성이고.. 나라에선 신탁기금 형식으로 묶어두려 했는데 말이죠.
      꼭 맥컬리 컬킨이 생각난다지요.
      조금 씁쓸하고 안쓰럽기도 합니다.

  • BlogIcon 미자라지 2009.03.27 12:11

    조아님 평점이 별 네개면 꼭 한번 봐야겠네요^^
    보고나서 꼭 말씀드리겠습니다..^^
    답글

  • BlogIcon Eleven 2009.03.27 18:31

    이미 구했는데 시간이 없어서 못보고 있군요.. ㅠ_ㅠ

    당장이라도 봐야겠는 포스팅인데,

    다시 외투를 걸치고 나가야하는 슬픔이 ㅠㅠ
    답글

    • BlogIcon Joa. 2009.03.28 21:38 신고

      이번 주말 중에 보시면 되겠는걸요? :)
      아직 학기초여서 시간이 좀 되시지 않을런지- ㅎㅎ
      그런데 이번 주말은 날씨가 조금 따뜻해져서
      집에만 있긴 좀 아쉽죠! ㅎㅎ

  • BlogIcon indigo 2009.03.28 17:27

    영화 한 편 다시 보는 것 같아요
    안녕하세요^^
    답글

    • BlogIcon Joa. 2009.03.28 21:38 신고

      안녕하세요 인디고님~
      리뷰를 좀 더 잘 쓰고 싶은데 여러모로 부족해요 ^_^;;
      즐거운 토요일 되세요!

  • BlogIcon 새벽별419 2009.03.31 18:08

    저 역시도 좋은 영화로 잘 보았지만 영화가 끝나고 나서 블로그에 글을 옮겨 적다보니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남들이 생각하지 못한 관점 역시 알려져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트랙백과 댓글 감사합니다. ^^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