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 o n V o y a g e/ing..: 제주+국내

[상암] 겨울 기분 제대로 만끽하기, 상암 스케이트장

by Joa. 2009. 1. 4.
예전에는 서울에서 스케이트를 타려면 잠실 롯데월드 아이스링크 외에는 딱히 떠오르지 않았는데 최근에는 시청 스케이트장이 대세인 것 같다 :)
아주 저렴한 가격(스케이트 대여료 포함 1,000원!!! 단 장갑, 안전모 등 이용료 500원 별도)에 이용할 수 있고 교통도 편리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렇게 사람들이 잘 아는만큼 사람들이 엄청 많다. 이용가능한 인원 수에 제한이 있고, 1인당 1시간 밖에 이용하지 못하기 때문에 사람이 많으면 대기시간이 1~2시간이 될 때도 있다.

그래서 내가 오늘은 좋은 곳을 추천하려고 한다. 하핫!
2008년 개장한 상암 월드컵공원 스케이트장은 시청과 같이 매우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스케이트장이다.
야외에 임시로 만들어진 스케이트장이니만큼 겨울에만 이용할 수 있지만 그래도 그게 어딘가!

(Tip) 상암 월드컵공원 야외스케이트장 정보

☞ 장소 : 월드컵공원 주차장 (월드컵공원 건너편)
☞ 시간 : 2008년 12월 5일 ~ 2009년 2월 8일 10:00 ~ 22: 00
☞ 요금 : 입장료 1,000원 / 대여료 1,000원
☞ 가는 방법 : 6호선 월드컵경기장 역 또는 버스 이용(271, 7011 등)
☞ 자세한 내용 보기 : http://worldcuppark.seoul.go.kr/pop.html



시청에 비해서 대여료를 별도로 받기 때문에 더 비싸긴 하다. 그리고 장갑을 착용하지 않으면 들어갈 수 없는데 장갑은 1,000원에 판매하고 있다. 그래서 시청보다는 조금 아쉬웠다. 사실 상암은 서울의 거의 끝이기 때문에 교통면에서도 조금 불편하다.


매표소에서 표를 끊고 들어가는데, 표는 1시간 단위로 끊으며 추가시간을 원할 때는 그만큼 더 구매를 하면 된다. 처음에 끊고 들어가는 것이 보다 편리하다.
표를 끊고서 입구에 들어가면 스케이트 대여소가 바로 나온다. 여기서 신발사이즈를 말하면 스케이트를 찾아주는데, 스케이트는 10단위로 빌릴 수 있다.

스케이트는 자기 발보다 크게 신으면 반드시 물집이 잡히므로 다소 작아서 발이 아프다 싶더라도 치수보다 작게 신는 것이 요령~
참고로 나는 구두 235를 신지만 230을 빌려 신었는데 너무 꽉 낀다 싶었지만 그래도 물집은 잡히지 않았다 :)


락커룸은 500원 동전을 넣으면 이용가능하다. 신발장은 따로 준비되어있지만 거기는 열쇠같은 것이 없어 분실의 위험이 있기 때문에 대부분 사람들이 락커룸에 가방과 신발을 같이 넣는다. 그래서 락커룸이 지저분해지므로, 미리 가방을 넣을 신문지나 봉지를 챙겨가면 유용할 듯 싶다. 나는 자꾸 깜박해서 결국 신발 위에 가방을 올렸다는;


내가 이용한 시간이 7시였는데 늦은 시간에 추운 날씨치곤 사람이 많이 없진 않았다.


스케이트장은 시청에 비해서는 다소 썰렁한 느낌이 든다.
하지만 시청과 비교해서 얼음 상태는 보다 좋았던 것 같고 사람이 훨씬 적어서 즐겁게 탈 수 있었다 :)
이 사진을 찍었을 때는 8시 타임이어서 사람들이 거의 없는데, 내가 탔던 7시에는 사진 보단 많은 편이었고- 낮에 갔을 때 (4시 타임)는 어린이가 정말 많았다.
그래서 조금 타기 힘들었는데, 추운 날씨를 견딜 수 있다면 밤에 가는 것이 스케이트 타기엔 좋을 것 같다.
그리고 스케이트는 사실 50분씩 이용가능하다. 매시 정각부터 50분까지 타고 10분은 장내 청소 시간이다.


스케이트장 옆에는 얼음썰매도 탈 수 있게 되어있다. 얼음썰매 역시 1시간에 1,000원인데 역시 8시 타임에 찍은 사진이라 겨우 2명 (...)


매점에서는 음료 및 과자를 판다. 스케이트를 타고 나오면 출출해져서 그런지 사람들이 나오는 시간이 되면 매점이 북적북적~~


특히 떡볶이, 오뎅, 순대는 인기상품 :) 나름 가격이 있는 편인데도 많이들 즐겨 먹더라~ 역시 우리도 먹었다! 하하하.


사진에서 보듯이 양은 적은 편이고, 사실 맛도 없었다. 추운 기운을 달래기엔(!) 좋았지만 맛은 뭐.. 하하하.

어쨌든!!!! 이 사진을 찍고 일주일 뒤인 지난 2일에 스케이트장을 다시 가보니 얼음 상태도 제법 나빠져서 (움푹 파이기 까지 했더라는;;) 조금 놀랐지만, 그래도 시청보다 사람이 적어서 좋았다. 안전요원도 여럿 배치되어 있고, 중앙을 중심으로 해서는 강습도 하고 있어서 어린 아이가 있다면 강습을 시켜도 좋을 듯!

스키나 보드를 타야만 겨울 기분을 낼 수 있는 것은 아니다 :)
올 겨울은 저렴하고 가까운 서울 시내에서 스케이트와 함께 겨울을 나보면 어떨까?



댓글25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1.10 23:08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답글

  • 입흐니까 2009.01.11 00:07

    와! 훌륭한 정보, 집 근처에 저런 곳이 있었군요!
    답글

    • BlogIcon Joa. 2009.01.11 00:25 신고

      서울시청에 비해 홍보가 많이 안되서인지 사람들이 잘모르는 것 같더라구요.
      제 친구도 마포구청 뒤에 산다는데 몰랐더라는 ^^;;
      한 번 가보세요 :-)

  • 여보세요 2009.01.11 02:49

    올림픽 공원 평화의 광장에도 임시 스케이트장 있어요! 가까우시다면 한 번 가보시는 것이 어떠세요?
    답글

  • 재미있군 2009.01.11 10:43

    시청과 상암에 비해 좀 비싸긴 하지만 빙판상태는 최상이고 사람도 엄청적은 태능을 추천합니다~

    대여료 포함 7000원이구요~ 셔틀버스도 운행합니다~ 선수들이 타는곳이라 6시까지인가 그랬지만

    얼음상태는 완전 최상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답글

    • BlogIcon Joa. 2009.01.11 17:18 신고

      오+_+ 태릉이면 집에서 가까운 편인데!
      선수들이 타는 곳이면 얼음상태가 정말 좋겠는데요?
      조만간 동생 데리고 가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 2009.01.11 18:50

    여기 얼마전에 낮에 갔었는데(주말) 그땐 사람 엄청많아서 밀려가면서 탔어요. 사람이 없을때도 있군요. 오오옷~

    그나저나 저 스케이트 아무런물건도 맡기지 않고 덜렁 빌려줘서 신기하더라구요. 그냥 들고나가면 끝인거 같던데~
    답글

    • BlogIcon Joa. 2009.01.12 09:37 신고

      최근엔 사람들에게 그래도 제법 알려져서인지 사람이 많이 늘어나긴 했더라구요.
      그래도, 시청에 비하면 아직 많이 없는편이죠 ^^;
      시청 같은 경우에도 스케이트 대여시 특별히 무언가를 맡기거나 하진 않았던 것 같은데 ^^ 생각해보니 분실의 위험도 배재할 수는 없겠네요-
      댓글 감사합니다.

  • 상암주변 ㅋㅋ 2009.01.11 20:39

    상암이 바로 옆동네라서 월드컵공원도 자주놀러가고 그러는데요.
    저는 가까이 있는 상암보다 시청이 더 좋더라구요.
    시청에서 스케이트 타다가 교보문고 가고.. 청계천도 걷고..

    물론 상암도 월드컵 공원등 있긴 하지만..
    그리고 저는 스케이트는 무척 좋아하지만 맨날 스케이트 타고나면 며칠을 양 발목에 물집이 나서 고생한답니다..
    스케이트장가면 꼭 10cm 더 큰 스케이트화를 신었는데.. 앞으로는 정사이즈로 신어야겠군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ㅎㅎ
    답글

    • BlogIcon Joa. 2009.01.12 09:46 신고

      아무래도 상암 월드컵공원이 있긴 해도 시청만큼 볼거리가 많진 않죠 흐흣;
      저도 시청 주변 좋아해요 :)
      다만 스케이트를 타려는 목적이라면, 상암이 시청에 비해 뒤질 게 없다, 라고 생각합니다.

      스케이트는 정말 크게 신으시면 안되요~
      그리고 양말도 두께가 좀 있는걸 신고 가시면 물집이 덜 잡히실 거에요 :-)

  • 같이가요~ 2009.01.11 20:49

    좋은 정보가 있어도 같이 갈 사람이 없네요.. 흑흑~ Shall we skate?
    답글

  • ^^ 2009.01.11 21:22

    매일 가는곳인데...관심을 안가져봐서요......아무래도 시청보다는 더 낫겠죠.....ㅋ 상암...........매일 드나들면서 스케이트는 한번도 못탔는데...암튼 조은 정보 감사해요~~
    답글

    • BlogIcon Joa. 2009.01.12 09:48 신고

      댓글 감사합니다.
      전 상암 가끔가끔 가는데 이번에 스케이트장 보고 엄청 반가웠다지요-
      집이 가까우신듯한데, 한 번 가보세요~

  • BlogIcon 재밍 2009.01.11 21:40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시청엔 사람 굉장히 많던데, 여기로 가봐야겠네요.
    그리고 분식 가격은 싼거죠 요즘에 저정도면 ㅋ
    답글

    • BlogIcon Joa. 2009.01.12 09:48 신고

      그렇게 비싼 가격은 아니긴 한데,
      양도 그렇고 맛이 별로 없어서 상심이 컸던 거 같아요 (상심? ㅋㅋㅋ)
      요즘 상암도 사람이 많아졌다는 분들도 계시네요.
      한 번 가보시고 알려주세요- 흐흐흐

  • 꼭가야지 2009.01.12 00:15

    발 싸이즈가 300짜리는있나요/?
    답글

    • BlogIcon Joa. 2009.01.16 09:30 신고

      답변이 너무 늦었네요.
      상암 월드컵공원 측에 문의글을 올렸었는데 답변을 이제 달아주시는 센스를 보여주시는 바람에;;;
      상암 야외스케이트장 신발 사이즈는
      180mm ~ 300mm까지로 10mm단위로 준비되어 있다고 하네요.
      참고하세요 :)

  • 딸기비누 2009.01.12 07:26

    제 남친도 발size가 300이라 신발도 그렇고 여간 찾기 쉬운게 아닌데
    저도 이것때문에 검색 하다가 여기 들어왔더니 처지가 같은 분이 계시네요^^
    저도 궁금합니다 300 있으면 가보신 분들중에 좀 알려주세여^^
    답글

  • 장유진 2010.12.26 20:48

    우와 우리도 내일 여기오는데... 진짜 아름다운 스케이트장이다!!!
    답글

    • 익명 2010.12.26 20:49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Joa. 2010.12.27 10:40 신고

      상암 스케이트장 서울에서 가깝고 가격도 저렴해서 가볼만하죠 :)
      대신 사람들이 많아서 빙질(이라고 하는거 맞나;)이 그리 좋은 편은 못되는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