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 o p y r i g h t ⓒ J o a/소소한 이야기

[근황보고] 백만년만입니다.

by Joa. 2010. 10. 28.

아, 너무 오랜만이라 민망할 정도입니다. 9월부터 블로그 포스팅 수가 점점 줄어들긴 했지만, 10월에는 절정이었지요.
이번 10월은 저에게 정말 많은 일이 일어났답니다. 큰 변화도 있었구요.
그래서 이번에는 10월에 있었던 일 중심으로 근황보고(라 쓰고 변명포스팅이라 읽는)를 하려합니다. : )
이 포스팅의 모든 사진은 iPhone4로 촬영했어요-

 10월 1일, 영등포 CGV 아트홀에서 The Stage 공연을 보다

인디밴드의 공연을 무척 좋아해요. 가장 좋아하는 밴드는 브로콜리너마저고 최근 옥상달빛에 꽂혀있지요. 소규모아카시아밴드도 좋아하고 아..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로 몹시 좋아합니다!
미투데이에서 공연마당프로젝트 The Stage 이벤트를 진행했는데 공연 너무 보고 싶어서 실시간으로 대기 타고 고생한 끝에 티켓을 받아 10월의 시작은 즐거운 공연으로 출발했었지요.
사진은 전혀 알아볼 수 없지만 브로콜리너마저이며, 노이즈가 너무 심하군요;
당시 미투데이에 올린 소회: 오늘 공연마당프로젝트 The Stage에선 옥상달빛과 브로콜리너마저가 최고일 것 같다! 브로콜리 공연 끝난 지금 무척 행복해.

 10월 7일, 호주 골드코스트로 일주일의 여행을 떠나다 

블로그 초기 포스팅을 보면 제가 호주를 엄청 그리워한다는 내용이 있어요. 호주 이민을 생각할 정도로 정말 좋아하는 곳!
2006년 호주를 떠난 뒤로 언제 다시 가보나 했는데 골드코스트에 다녀오게 되었답니다.
이런저런 사정이 있어서 떠나는 마음이 설레던 것만은 아니었는데, 공교롭게도 호주 여행에서 하루 빼고 계속 비가 와서 여행이 막 신나진 않았습니다. 그게 정말 아쉽지만 일주일의 여행은 좋긴 좋더라구요. 흐흐흐.


 10월 10일, 호주 여행 내내 스테이크를 배터지게 먹다 

브리즈번 와이너리에서 먹었던 스테이크인데 여기 음식 정말 좋았어요! 와우! 디저트까지 최고-
호주에서 스테이크를 거의 매일 먹었더니 한국 와서 한우가 먹히지 않더라는 슬픈 이야기도... 호주 여행은 제게 불어난 몸무게를 선물해주었죠.

 10월 12일, 커럼빈 생츄어리에서 유격훈련을 받다 

이 좋은 호주에서 유격훈련을 받게 되다니요! 그런데 사실 이거 되게 재미있더라구요.
셀디스타 대부분은 초보코스인 그린까지 마치고 쉬러 갔는데 욕심 부려서 저는 중급자인 레드코스까지 하고 왔었죠.
할 때는 신나서 했는데 이 여파로 한국와서 계속 골골- 흑흑. 운동부족이면서 욕심은 왜 부려가지고!




 10월 15일, 양평으로 워크샵을 가다 

호주에서 돌아오자마자도 바쁜 일정을 소화해야 했는데, 도착한 이튿날은 양평에 워크샵을 갔어요.
이 워크샵에는 여러가지 사연이 숨겨져있는데 하여튼 무척 어색했지만 즐거웠다고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 )
특히 호주에서 계속 비맞고 다니다가 한국 왔는데 너무 청명한 가을날인거죠. 이날 날씨가 진짜 너무 좋아서 신났었어요.

이건 워크샵 때 숙소가 공방을 같이 한느 펜션이었는데 공방 쪽으로 찍은 사진이에요. 뭔가 일본의 나무가옥같은 느낌!
지금 제 아이폰 잠금화면으로 사용하고 있다는~ 후후.

 10월, 새로운 시작을 하다 

10월에 바빴던 이유는 일주일간의 여행도 있었지만 이직준비 때문이었어요. 사실 이게 가장 큰 이유죠.
여행도 가야하고 면접도 봐야하고 이래저래 정신없이 지냈죠. 다니던 회사는 지난 주 금요일에 퇴사하고 이번주부터는 새로운 회사로 출근했답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블로깅할 여유는 커녕 하루가 어떻게 가는지 모르게 보낸 것 같아요.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려고 노력하고 있는데, 잘하고 있는지 매일같이 의문이 듭니다. 시간이 좀 더 지나면 명확해지겠죠? ; )
항상 내가 내렸던 선택과 결정이 옳았다고 자부하고 살아왔으니 이번에도 그러리라 믿으렵니다.

어쨌든 찬란한 가을이 왔나 했더니 요며칠 너무 추웠네요. 모두 감기 조심하세요~

태그

댓글30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0.29 08:27

    10월 한달 바쁘셨군요...여행에...이직에..ㅋ
    11월은 많은 포스팅 해주세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0.29 15:50 신고

      11월부터는 틈나는대로 열심히 해야지!!! 라고 생각은 하고 있는데 그러려면 일단 적응을 빨리 해야해요- ㅎㅎ

  • 아가타 2010.10.29 14:24

    새회사가 바뿐가..넷온에서 언니를 애타게 부르고잇으나 한....5시간째 대답을 못들은,,
    언니 오면 바로 넷온으로 와요 ㅋㅋ 덕분에 언니 근황을 정독햇군뇨 ㅋ(이미 다아는 근황 ㅋㅋㅋㅋ)
    답글

  • BlogIcon 보기다 2010.10.29 16:08

    바쁘셨어도 여기저기 알차게 잘 보내셨네요^^
    마지막 사진에 보이는 건물로 이직을 하신건가요?(저도 가고 싶은 곳ㅋ)
    축하합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시고 11월도 힘차게 시작하세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0.29 17:48 신고

      보기다님 안녕하세요 : )
      10월동안 정말 정신없이 보냈네요.
      11월에도, 12월에도 아마 또 새로운 일들로 바쁘겠지만 블로그에 신경 좀 써야겠어요 ㅠㅠ

  • BlogIcon 이름이동기 2010.10.31 18:03

    그간 많은 일들을 하신듯한데요 ??ㅋㅋㅋ
    전 하는일 없이 이렇게 지내고 있는데 ... ^^
    어서어서 돌아오세요 ~ ㅋ
    저도 슬슬 블로그 복귀하려구요 ㅋㅋㅋ
    답글

    • BlogIcon Joa. 2010.11.02 11:10 신고

      짜잔!!! 하고 복귀하고 싶은 마음은 굴뚝 -_-;
      올려야할 여행기는 산더미만 같은데 왜이리 게을러졌는지;
      주말에 컴퓨터 앞에 앉기 싫어서 멍 때리고 있어요 요즘;
      분발해야겠습니다 : )

  • BlogIcon 바람처럼~ 2010.10.31 23:47

    바람처럼의 블로그 주소를 변경했습니다. ㅠㅠ
    이제부터 http://www.likewind.net 으로 접속을 하시면 됩니다.
    RSS주소는 그대로이나 혹시 링크가 있으시면 새로운 주소로 변경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조아님도 이직을 하셨군요
    휴~ 많이 힘드시겠어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1.02 11:22 신고

      블로그 주소가 예쁘네요 : ) 읽기도 쉽고-
      이직을 처음 해보는 거라 아직 얼떨떨한 기분이에요.
      얼른 적응해서 제 몫을 다해야죠- 으쌰!

  • BlogIcon 러브드웹 2010.11.01 17:51

    헉 저 스테키 겁나 맛나게 생겼네요~ 왠지 야들야들 할듯
    호주소 좀 좋다고 하던디 아후~~
    답글

    • BlogIcon Joa. 2010.11.02 11:22 신고

      호주에서 소고기 물리도록 먹어서 질릴 줄 알았는데
      일주일만에 다시 스테이크가 먹고 싶어졌어요;
      육식녀인가 ㅠㅠ

  • BlogIcon 아이미슈 2010.11.01 23:41

    어찌되었든 너무 행복한 시간들 보낸신듯하여
    부럽습니다.
    답글

    • BlogIcon Joa. 2010.11.02 11:23 신고

      많이 바빴고 여러가지 일이 있어 정신 없었지만
      그래서 또 즐거웠던 한달이었습니다 : )

  • BlogIcon 무필명 2010.11.02 11:14

    잘 살고 계셨군요^^ 오래간만이에요~^^
    답글

  • BlogIcon 돼지꿈 2010.11.03 23:16

    ㅎㅎ 저도 백만년입니다.
    답글

    • BlogIcon Joa. 2010.11.04 10:24 신고

      반가워요~
      날씨가 갑자기 쌀쌀 ㅠㅠ (그래도 오늘은 어제보단 낫네요!)
      감기 조심하세요 : )

  • BlogIcon 라라윈 2010.11.05 15:24

    호주여행.. 넘 부러운데요..
    두툼하고 먹음직스러워보이는 스테이크 보니 군침돌아요~
    조아님 사진을 보니 아이폰4 사진 좋은데요~ 조아님의 사진실력 때문인가요~ ^^
    답글

    • BlogIcon Joa. 2010.11.08 17:51 신고

      아이폰4 덕분이죠 뭐 ㅎㅎ
      그런데 아무리 아이폰이라도 어두운데서는 역시 어렵네요-
      라라윈님 잘 지내셨지요? : )

  • BlogIcon 한지 2010.11.05 16:52

    어쩐지 그런느낌이였어요 ㅎㅎ
    그나저나 호주는 참 부럽네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1.08 17:52 신고

      최근에 블로그 외에 쓴 글들이 얼핏얼핏 그런 느낌이었죠?
      정리되면 블로그에 써야지 하고 있다보니 이렇게..
      아, 11월이 되었는데도 여전히 포스팅은 못하고 있네요
      어쩔 ㅠㅠ

  • BlogIcon 마가진 2010.11.05 23:23

    조아님의 여행은 역시 현재진행형.. 대표여행자시군요. ^^
    이직하셨다니, 더욱 좋은 일들 많기를 바랍니다.
    답글

    • BlogIcon Joa. 2010.11.08 17:52 신고

      감사합니다, 마가진님 : )
      올해는 그나마 여기저기 여행 다녔던 것 같은데-
      내년에는 어떨런지 모르겠어요.
      일단 회사 적응부터 하고 ^^

  • BlogIcon 보시니 2010.11.08 10:35

    10월에 많은 일들이 있으셨군요!
    하시는 일들 모두에 행복함이 있기를 바랍니다.
    물론, 블로그도 자주 하셔서 자주 뵙기도 바라구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1.08 17:53 신고

      저도 블로그 자주 하고 싶어요 ㅠㅠ
      써야할 글들이 산더미 같은데..
      계절 몇개 돌고 돌아 다시 지난 겨울에 찍은 사진 올려도 될 것 같아요 ㅋㅋ

  • BlogIcon 미스터 2010.11.18 10:00

    브로콜리너마저 음원중에 추천좀 해주세요~ 몇개만 다운받아서 듣고 싶네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1.18 11:14 신고

      1집은 수록곡 전부가 다 좋은데요.
      1집 중에선 <앵콜요청금지>, <유자차> 특히 좋아하구요.
      2집은 들을수록 좋은데, <사랑한다는 말로도 위로가 되지 않는>, <커뮤니케이션의 이해 >, <이젠 안녕> 정도? ㅎㅎ

  • BlogIcon 황팽 2010.11.20 14:27

    바쁘디 바쁜 10월.
    조아님은 웬지 연말이면 더 바쁘게 보내실거 같애요^^
    이직 준비 잘 하시고
    소식 또 들러주세요.
    답글

    • BlogIcon Joa. 2010.11.22 00:03 신고

      흑흑- 10월까지 많이 바빴으니 이제 좀 한가해졌으면 좋겠는데 11월도 역시 엄청 바빴지 뭐에요.
      연말되면 또 연말이라고 바쁘겠죠? -_-;;;;
      이직은 무사히 했습니다. 후후.
      지금은 새로운 회사 적응 중이에요 +_+